노원구, 어르신 위한 경로당 개선사업 추진
- 제로에너지건물 편백경로당(중계본동), 봉산경로당(상계1) 확장 및 리모델링
- 중계온마을센터, 하계어울림센터에도 어르신 여가시설 별도 조성
- 이동건강버스, 어르신 원격 건강관리 서비스 등 다양한 사업 운영

서울 노원구(구청장 오승록)가 어르신들의 주요 생활 공간인 경로당 신설과 확장사업을 통해 건강하고 활력 넘치는 노후 생활을 지원한다고 밝혔다.

먼저 편백경로당이다. ‘편백은 편안하게 백세까지 행복하게 노후를 보낼 수 있는 여가공간이란 의미로 중계로 1636-1 불암초등학교 근처에 위치한다. 108.74(33) 규모로 일반단독주택(94.44)을 구매해 리모델링을 실시했다.

경로당은 방2, 화장실 2, 거실 및 지하창고로 이뤄져있으며 특히 기존의 방1개를 철거해 어르신들이 이용하시기 편하도록 주방과 베란다 공간을 확장했다. 또한 앞마당에는 텃밭을 조성하고 뒷마당에는 파고라를 설치해 바둑이나 장기를 즐길 수 있도록 조성했다.

편백경로당의 가장 큰 특징은 서울시 제로 에너지 건물 시범사업으로 주택에너지 성능을 극대화했다는 점이다. 태양광 및 폐온수에서 열을 흡수해 새로운 온수를 생산하는 폐열회수 장치를 설치했다. 또한 배기가스 배출 때 방출되는 높은 온도의 열을 흡수 재활용해 에너지효율을 높이고 질소산화물 저감효과를 높인 저녹스 친환경 보일러를 설치했다. 또한 고단열·고기밀 창호 등을 사용해 에너지 사용량을 줄였다.

봉산경로당(상계11117-11)도 새 단장을 마쳤다. 2004년 개소한 이곳은 10평이 채 안되는 가설 건축물에 30여 명의 어르신들이 이용해왔다. 협소한 공간뿐 아니라 안전을 위해서도 리모델링이 시급한 곳이었다.

구는 인근 토지를 매입해 40.55규모의 건물을 짓고 이음공사를 통해 기존경로당과 연결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. 외부에는 인조잔디 조성 및 울타리를 설치해 깔끔한 인상을 주었다.

한편, 구는 현재 설립을 추진 중인 중계온마을센터, 하계어울림센터 내에도 어르신을 위한 별도의 공간을 마련할 계획이다. 중계온마을설립센터에는 어르신 일자리센터 교육장 및 실버카페를 하계 어울림센터에는 실버 당구장과 탁구장을 설치할 계획이다.

또한 지난 7월부터는 거동불편이나 경제적 어려움으로 의료기관 방문에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들의 건강검진을 위한 찾아가는 이동 건강 버스’, 손목시계형 활동량계와 AI스피커 등 다양한 스마트 정보기기를 이용한 어르신 원격 건강관리 서비스등을 운영하는 등 어르신 편의 제공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.

오승록 구청장은 어르신들은 생활반경이 좁은 만큼 거주지 근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여가시설과 찾아가는 서비스 등이 필요하다앞으로도 경로당 개선사업을 비롯한 다양한 정책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.

문의 어르신복지과(02-2116-3753)